뉴스

주식, 부동산 등 다양한 소식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세계 시장이 반등하면서 유럽 증시는 급격히 상승하며 마감

2018-02-13 조회수 : 61

 



 

NewsShortContent: 유럽 주식 시장은 몇 년 만에 최악의 주를 기록한 후 세계 시장이 반등하면서 월요일의 낙관적인 분위기로 마감했다.

 

범 유럽 STOXX 600 지수는 일시적으로 1.17 % 상승 하여 마감한 반면 모든 주요 부문는 견조한 상승세를 보였다.

 

영국의 FTSE 100 1.19 % 상승한 반면 프랑스의 CAC 40 1.2 %, 독일 DAX 1.45 % 상승했다. 주변 시장에서 마감에 손실로 떨어진 주요 지수는 Athens 증권 거래소뿐이었다.

 

미국 주식 시장이 아침 거래에서 반등하면서 주가가 올랐다.

 

주목을 끄는 TDC, 상품 급증

 

Polymer solutions 회사인 Victrex ank of America Merrill Lynch의 업그레이드 이후 3 % 이상 증가했다. Credit SuisseCitigroup이 주식 가격 목표를 상향한 이후 Umicore 6 % 이상 급등했다.

 

다른 곳에서는, Delivery Hero J.P. Morgan의 목표 가격 인상에 이어 4.69 상승했다. Societe Generale "보유"에서 "구매"로 등급이 업그레이드된 후, LVH 3 % 증가했다.

 

3개의 덴마크 연금 기금과Macquarie Infrastructure & Real Assets (MIRA)로 구성된 컨소시엄이 인수 제안을 했다는 것을 확인한 후에, 덴마크 영업업체 TDC의 주가는 13.4 % 급등하여 STOXX 600의 최고 실적을 올렸다. TDC의 회장은 월요일 그들의 선택 사항을 검토한 후, 이사회가 주주들에게 그 제안을 받아들일 것을 권고했다고 밝혔다.

 

글로벌 시장이 안정된 조짐을 보임에 따라, 상품 가격 상승에 힘입어 기본 자원과 에너지 재고도 급등했다. Anglo Anglo American, BHP Billiton 그리고 Rio Tinto를 포함한 런던 광산업체는 일부 금속 가격이 오름에 딸라 2 % 이상씩 상승했다.

 

한편, 프랑스 회사인 Ses는 경영진 변경 발표 이후 11.18 % 하락하여 지수의 최하위로 떨어졌다.

 

수익 면에서, Heineken은 손실액의 일부를 지불했으나, 양조업체가 2018년에 대한 수익 성장 목표를 하향한 후에 0.88 % 하락했다.

 

다른 기업 뉴스에서, Apollo Akzo Nobel의 사업인 Financial Timesreported의 일부를 인수하기 위해서 네덜란드의 연금과 함께 했다. 후자는 시장이 마감하면서 거의 2 % 상승했다.

 

글로벌 반등

 

2년 만에 최악의 주를 기록했음에도, Dow 지수가 300포인트 이상 상승한 지난 금요일에 월 스트리트 세션이 끝난 후에 고조되었다. 월요일 미국 시장은 Dow가 유럽 증시와 가깝게 250 포인트 이상 상승하고 S&P 500, Nasdaq이 강세를 보이면서 금요일 이득을 형성했다.

 

국제 통화 기금의 Christine Lagarde 전무 이사는 CNBC "6-9 % 사이의 시장 조정이 있었다"고 말했고 "반가운 조정"이라고 그것을 묘사했다.

 

정치적으로 볼 때, 독일 수상인 Angela Merkel은 일요일에 그녀의 연립 정당에 대한 '고통스러운' 양보가, 지도자로서의 네번째 임기를 앞두고, 그녀의 권력이 축소되었다는 것을 의미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유럽 증시에 주변에서, 백악관 예산안은 필수 지출 삭감 1 7,000억 달러가 포함하여 적자 감축에 3조 달러를 요구했다. 또한, 이 계획은 2019년 이후에 일년에 2 % 씩 임의로 지출을 삭감할 것을 제안했다.

 

 

 

 

원문

The pan-European STOXX 600 index closed up 1.17 percent provisionally, off session highs, while all major sectors posted solid gains.

The U.K.'s FTSE 100 rose 1.19 percent by the close, while France's CAC 40 jumped 1.2 percent and Germany's DAX 1.45 percent. In peripheral markets, the only major index that fell into the red by the close was the Athens Stock Exchange.

Stocks received a boost after markets in the States rallied during their morning trade.

TDC in the spotlight, commodities soar

Chemicals was one of the top performing sectors Monday, closing up 1.56 percent after several rating upgrades boosted sector sentiment. Polymer solutions firm Victrex rose over 3 percent, following an upgrade from Bank of America Merrill Lynch. Umicore jumped over 6 percent after Credit Suisse and Citigroup raised their price target on the stock.

Elsewhere, Delivery Hero popped 4.69 percent, following a target price increase from J.P. Morgan. LVMH rose 3 percent, after Societe Generale upgraded its rating to "buy" from "hold."

Shares of Danish operator TDC soared 13.4 percent, making it the STOXX 600's top performer, after confirming that a consortium made up of three Danish pension funds and Macquarie Infrastructure & Real Assets (MIRA) had decided to initiate a takeover offer. TDC's chairman stated Monday that after reviewing their options, its board of directors recommended shareholders accept the offer.

Basic resources and energy stocks also jumped, on the back of a strong uptick in commodity prices, as global markets showed signs of steadying. London-listed miners, including Anglo American, BHP Billiton and Rio Tinto, rose 2 percent each or more, as some metal prices ticked higher.

On the other hand, the French firm Ses dropped to the bottom of the index, off 11.18 percent, after announcing management changes.

On the earnings front, Heineken pared some of its losses, but closed down 0.88 percent, after the brewer lowered its margin growth target for 2018.

In other corporate news, Apollo has joined forces with a Dutch pension fund to buy part of Akzo Nobel's business, the Financial Timesreported. The latter was up almost 2 percent at the market close.

Global Rebound

Markets in Europe bounced back Monday after a strong performance seen in both Asia and on Wall Street. Sentiment was boosted after Wall Street's session last Friday, where the Dow closed up more than 300 points, despite posting its worst week in two years. On Monday, U.S. markets built upon Friday's gains, with the Dow up more than 250 points around Europe's close, with the S&P 500 and Nasdaq also posting strong gains.

International Monetary Fund Managing Director Christine Lagarde told CNBC over the weekend that "there's been a market correction of anywhere between 6 to 9 percent" and she described it as "a welcome correction."

Looking to politics, German Chancellor Angela Merkel said on Sunday that the "painful" concessions made to her coalition party do not mean that her power has diminished ahead of her fourth term as leader.

Around Europe's close, the White House budget called for $3 trillion in deficit reduction, which involved $1.7 trillion in mandatory spending cuts. In addition, the plan also proposed cutting down the discretionary spending by 2 percent a year after 2019.

 

출처 : CNBC 기자 : STOXPLUS
1.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하는 기사, 사진 도표 등의 판매, 재배포, 전용을 금지 합니다. 2.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는 최신 데이터가 없습니다. 고객님들은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실제로 거래를 할 경우에는 최신 데이터를 참조하여 거래하는 것이 좋습니다. 3. 본 웹사이트는 투자 권유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어디 까지나 정보 제공을 목적으로 한 것이므로 최종 결정은 고객님의 판단 입니다. 4.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의 내용에 대해서는 최선을 다하고 있으나, 정보의 내용을 보증하는 것은 아닙니다. 또한 정보 (오류, 결함) 또는 통신 (중단, 지연) 으로 생기는 일체의 손해에 대해서, 당 사이트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댓글 0

(0/400 bytes)